Blog

내 노래가 되었나이다(시 119:49-64)

Posted by:

(시 119:49) 주의 종에게 하신 말씀을 기억하소서 주께서 내게 소망을 가지게 하셨나이다
(시 119:50) 이 말씀은 나의 고난 중의 위로라 주의 말씀이 나를 살리셨기 때문이니이다
(시 119:51) 교만한 자들이 나를 심히 조롱하였어도 나는 주의 법을 떠나지 아니하였나이다
(시 119:52) 여호와여 주의 옛 규례들을 내가 기억하고 스스로 위로하였나이다
(시 119:53) 주의 율법을 버린 악인들로 말미암아 내가 맹렬한 분노에 사로잡혔나이다
(시 119:54) 내가 나그네 된 집에서 주의 율례들이 나의 노래가 되었나이다
(시 119:55) 여호와여 내가 밤에 주의 이름을 기억하고 주의 법을 지켰나이다
(시 119:56) 내 소유는 이것이니 곧 주의 법도들을 지킨 것이니이다
(시 119:57) 여호와는 나의 분깃이시니 나는 주의 말씀을 지키리라 하였나이다
(시 119:58) 내가 전심으로 주께 간구하였사오니 주의 말씀대로 내게 은혜를 베푸소서
(시 119:59) 내가 내 행위를 생각하고 주의 증거들을 향하여 내 발길을 돌이켰사오며
(시 119:60) 주의 계명들을 지키기에 신속히 하고 지체하지 아니하였나이다
(시 119:61) 악인들의 줄이 내게 두루 얽혔을지라도 나는 주의 법을 잊지 아니하였나이다
(시 119:62) 내가 주의 의로운 규례들로 말미암아 밤중에 일어나 주께 감사하리이다
(시 119:63) 나는 주를 경외하는 모든 자들과 주의 법도들을 지키는 자들의 친구라
(시 119:64) 여호와여 주의 인자하심이 땅에 충만하였사오니 주의 율례들로 나를 가르치소서

0
  관련 있는 글

Add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