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g

[말씀묵상]불법한 자(살후 2:8)

Posted by:

불법한 자(살후 2:8)

(살후 2:8) 그 때에 불법한 자가 나타나리니 주 예수께서 그 입의 기운으로 그를 죽이시고 강림하여 나타나심으로 폐하시리라

성경이 말하는 불법은 하나님의 말씀과 상관없이, 말씀을 무시하고 사는 삶을 말한다. 주의 재림은 성경이 가르치는 진리이다. 주님이 하늘로 승천하시면서 너희들이 본 그대로 오실 것을 약속하셨다. 그러나 주님이 언제 다시 오실 것에 대해서 분명한 시기, 때에 대해서는 말씀하시지 않았다. 단지 재림이 다가올 때 나타날 징조들을 분별하며 재림의 주를 맞을 준비를 하라 하였다.

데살로니가 교회에 거짓 선생들은 불법의 사람들이었다. 하나님의 말씀과 상관없는 주장을 하면서 성령과 말씀과 바울의 편지를 운운하며 사람들을 유혹했다. 거짓으로 사람들을 속이고 두렵게 만들어서 자신들의 생각대로 조종하고자 한 것이다. 이런 유혹에 노출된 데살로니가 교회 성도들에게 바울은 주님이 오시기 전에 배교하는 일과 자칭 하나님이라 주장하는 사람들이 나타날 것을 징조로 제시한다.

거짓을 분별하기 위해서는 진리를 바르게 알아야 한다. 성경이 재림에 대해 무엇을 가르치고 있는지 먼저 확실하게 이해해야 한다. 바른 진리가 정확하게 자리 잡으면 우리를 유혹하는 거짓을 분별하는 분별력이 생긴다. 비교 대상이 하나님의 말씀이다. 말씀의 가르침과 다른 가르침을 분별해야 한다. 불법한 자가 아무리 우리를 유혹하고 공격해도 두려워할 필요가 없다. 예수님께서 재림하실 때 확실하게 거짓 선생들을 심판하실 것이기 때문이다.

하나님의 손에 붙들려 하나님이 기뻐하시는 일에 내 삶이 드려지기 위해 먼저 말씀을 분명하게 이해하길 소망한다. 말씀이 내 삶의 기준이 되어 불법을 분별하고, 유혹을 물리치며 진리의 길을 걸어가길 소망한다. 조용히 공동체 안에 들어와 다양한 방법으로 우리들의 눈을 현혹하고 유혹해도 흔들림 없이 주님께 시선을 고정하고 말씀의 길을 걷기를 소망한다. 오늘 하루도 불법의 사람이 아니라 하나님의 사랑하고 말씀을 사랑한 사람으로 기억되길 소망한다.

0
  관련 있는 글

Add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