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g

전통을 지키려고… (막 7:9)

Posted by:

전통을 지키려고… (막 7:9)

(막 7:9) 또 이르시되 너희가 너희 전통을 지키려고 하나님의 계명을 잘 저버리는도다

예수님께서 바리새인들에게 하신 말씀이다. 당시 바리새인과 서기관들이 매우 중요하게 생각했던 정결규례에 대한 예수님의 말씀이다. 바리새인과 서기관들은 손을 씻지 않고 먹는 예수님의 제자들에 대해 문제를 제기한다. 왜 밖에 나갔다 들어와서 음식을 먹는다면 당연히 손을 씻어야지 왜 씻지 않은 손으로 음식을 먹느냐는 평가이다.

손을 씻고 먹는 ‘정결 규례’는 좋은 의도와 목적으로 시작되었다. 세상 속에서 하나님의 백성으로 구별되게 살기 위해 제정한 규례이다. 하나님을 더 잘 섬기기 위한 목적이다. 좋은 목적과 의도로 시작되었지만 시간이 흐르면서 왜곡되기 시작했다. 자신들의 전통을 지키기 위해 하나님의 말씀을 저버렸다. 사람의 계명이 하나님의 계명보다 우위에 놓였다. 하나님의 말씀대로 살고자 애쓰는 삶에는 아무런 문제가 없다. 문제는 말씀이 아닌 다른 것에 더 우선순위를 두고, 더 큰 가치를 두는 것이다.

하나님의 은혜보다 인간의 행위가 강조되면 반드시 문제가 발생한다. 자신을 드러내고, 이웃을 평가하는 행동을 한다. 이것은 교만함이다. 이것을 외적으로 나타내려 하면 외식하게 된다. 입술로는 공경하지만 마음은 멀리 떠나 있는 것이다. 하나님은 겉으로 드러난 것보다 내면의 마음을 더 중요하게 보신다. 겉을 다듬기 전에 먼저 내면을 살펴야 한다. 육체의 건강함도 중요하지만 영혼의 건강이 더 중요하다.

우리는 하나님의 은혜를 덧입은 사람들이다. 하나님을 섬기며 ‘하나님 백성됨’의 도리를 기억해야 한다. 하나님을 섬기는 것, 주신 말씀을 따라 살아가는 것이 우선이다. 하나님의 말씀은 결코 인간됨의 도리를 저버리게 하지 않는다. 하나님을 섬긴다 하면서 사람을 멸시하는 것을 옳지 않다. 계명의 요약은 하나님을 사랑하는 것과 이웃을 사랑하는 것이다. 사랑의 이중 계명은 어느 한 쪽을 소홀히 하게 하지 않는다. 같은 마음으로 사랑하게 한다.

우리는 하나님의 백성됨의 증거를 어디에서 찾을 것인가? 먼저 하나님의 은혜와 말씀을 마음에 깊이 새기자. 그리고 그 은혜와 말씀을 따라 순종하며 살자. 세상 속에서 말씀을 따라 순종함으로 구별된 삶을 살아 내자.

0
  관련 있는 글

Add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