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약성경

[말씀묵상]온 땅에 어둠이 임하여(마 27:45)

Posted by:

온 땅에 어둠이 임하여(마 27:45)

(마 27:45) 제육시로부터 온 땅에 어둠이 임하여 제구시까지 계속되더니

예수님께서 십자가에 매달리신 것은 오전 9시경이었다. 약 세 시간정도 지났을 때 온 땅에 어둠이 임했다. 오후 세 시까지 세 시간동안의 어둠이다. 무엇을 위해 이런 어둠을 주셨을까?

정오의 햇볕이 빛을 잃었다. 그 누구도 부인할 수 없는 현상을 통해 하나님은 진리를 드러내고 계시는 것이다. 온 땅이다. 예외적인 땅이 없다. 온 인류가 다 보고 다 느낄 수 있도록 어둠이 임한 것이다. 짧은 시간, 잠깐 빛이 어두워진 것이 아니다. 구름이 가리워서 어두워진 것이 ...

더 읽기 →
0

진리가 드러날 때(마 27:45-56)

Posted by:

(마 27:45) 제육시로부터 온 땅에 어둠이 임하여 제구시까지 계속되더니
(마 27:46) 제구시쯤에 예수께서 크게 소리 질러 이르시되 엘리 엘리 라마 사박다니 하시니 이는 곧 나의 하나님, 나의 하나님, 어찌하여 나를 버리셨나이까 하는 뜻이라
(마 27:47) 거기 섰던 자 중 어떤 이들이 듣고 이르되 이 사람이 엘리야를 부른다 하고
(마 27:48) 그 중의 한 사람이 곧 달려가서 해면을 가져다가 신 포도주에 적시어 갈대에 꿰어 마시게 하거늘
(마 27:49) 그 남은 사람들이 이르되 가만 두라 엘리야가 ...

더 읽기 →
0

[말씀묵상]억지로 지워 가게 하였더라(마 27:32)

Posted by:

억지로 지워 가게 하였더라(마 27:32)

(마 27:32) 나가다가 시몬이란 구레네 사람을 만나매 그에게 예수의 십자가를 억지로 지워 가게 하였더라

예수님이 십자가의 길을 걸어갈 때 심히 지치신 상황이었다. 십자가의 길에서 구레네 사람 시몬은 만나 그에게 강제로 십자가를 짊어지게 한다. 하나님은 왜 이런 일은 행하셨을까?

예수님이 십자가를 짊어지고 가실 힘이 없으셨기 때문이 아니다. 주님이 짊어지신 십자가는 인류의 죄를 대속하는 대속의 십자가이며, 자신의 몸까지 내어줌으로 사랑하신 증표이다. 이 십자가는 그 누구도 대신 짊어질 수 없는 십자가이다. 주님은 얼마든지 끝까지 십자가를 지실 수 있는 넉넉한 능력을 소유하신 ...

더 읽기 →
0

헌신이 필요할 때(마 27:27-44)

Posted by:

(마 27:27) 이에 총독의 군병들이 예수를 데리고 관정 안으로 들어가서 온 군대를 그에게로 모으고
(마 27:28) 그의 옷을 벗기고 홍포를 입히며
(마 27:29) 가시관을 엮어 그 머리에 씌우고 갈대를 그 오른손에 들리고 그 앞에서 무릎을 꿇고 희롱하여 이르되 유대인의 왕이여 평안할지어다 하며
(마 27:30) 그에게 침 뱉고 갈대를 빼앗아 그의 머리를 치더라
(마 27:31) 희롱을 다 한 후 홍포를 벗기고 도로 그의 옷을 입혀 십자가에 못 박으려고 끌고 나가니라
(마 27:32) 나가다가 시몬이란 구레네 ...

더 읽기 →
0

[말씀묵상]나는 무죄하니 너희가 당하라(마 27:24)

Posted by:

나는 무죄하니 너희가 당하라(마 27:24)

(마 27:24) 빌라도가 아무 성과도 없이 도리어 민란이 나려는 것을 보고 물을 가져다가 무리 앞에서 손을 씻으며 이르되 이 사람의 피에 대하여 나는 무죄하니 너희가 당하라

빌라도는 예수님을 십자가에 못 박도록 실제적인 결정을 한 사람이다. 유대의 종교지도자들, 대제사장과 서기관들의 고소 고발을 따라 예수님을 심문한다. 그는 심문을 통해 예수님에게 사형을 언도할만한 죄가 없다는 사실을 발견했다. 그런데 그는 풀어주는 것을 주저한다. 처음부터 잘못 처리했기 때문이다. 빌라도는 사람들의 눈치를 보며 예수님을 풀어줄 방법을 찾았다. 명절 때마다 행해지는 죄수 한 사람을 ...

더 읽기 →
0

선택을 해야 할 때(마 27:11-26)

Posted by:

(마 27:11) 예수께서 총독 앞에 섰으매 총독이 물어 이르되 네가 유대인의 왕이냐 예수께서 대답하시되 네 말이 옳도다 하시고
(마 27:12) 대제사장들과 장로들에게 고발을 당하되 아무 대답도 아니하시는지라
(마 27:13) 이에 빌라도가 이르되 그들이 너를 쳐서 얼마나 많은 것으로 증언하는지 듣지 못하느냐 하되
(마 27:14) 한 마디도 대답하지 아니하시니 총독이 크게 놀라워하더라
(마 27:15) 명절이 되면 총독이 무리의 청원대로 죄수 한 사람을 놓아 주는 전례가 있더니
(마 27:16) 그 때에 바라바라 하는 유명한 죄수가 있는데
더 읽기 →

0

[말씀묵상]스스로 뉘우쳐(마 27:3)

Posted by:

스스로 뉘우쳐(마 27:3)

(마 27:3) 그 때에 예수를 판 유다가 그의 정죄됨을 보고 스스로 뉘우쳐 그 은 삼십을 대제사장들과 장로들에게 도로 갖다 주며

유다는 예수님을 팔고 어떻게 처리되는지 관심을 가졌다. 예수님이 정죄됨을 그가 보았을 때 후회가 밀려왔다. 자신의 생각이 잘못되었다는 깨달음이다. 유다는 스승이 자신이 생각하는 길과 다른 길을 걸어간다고 생각했다. 그래서 스승이 정말 하나님의 아들로 이 땅에 오셨는지 확인하고자 한 것이다. 그런데 예수님은 종교지도자들에 의해 스스로 하나님의 아들이라 주장한 죄, 신성모독죄를 짊어지고 빌라도에게 넘겨졌다. 사형언도를 내려달라는 요청이다.

자신의 잘못을 깨달고 난 후가 더 ...

더 읽기 →
0

후회가 밀려올 때(마 27:1-10)

Posted by:

(마 27:1) 새벽에 모든 대제사장과 백성의 장로들이 예수를 죽이려고 함께 의논하고
(마 27:2) 결박하여 끌고 가서 총독 빌라도에게 넘겨 주니라
(마 27:3) 그 때에 예수를 판 유다가 그의 정죄됨을 보고 스스로 뉘우쳐 그 은 삼십을 대제사장들과 장로들에게 도로 갖다 주며
(마 27:4) 이르되 내가 무죄한 피를 팔고 죄를 범하였도다 하니 그들이 이르되 그것이 우리에게 무슨 상관이냐 네가 당하라 하거늘
(마 27:5) 유다가 은을 성소에 던져 넣고 물러가서 스스로 목매어 죽은지라
(마 27:6) 대제사장들이 그 ...

더 읽기 →
0

[말씀묵상]깨어 기도하라(마 26:41)

Posted by:

깨어 기도하라(마 26:41)

(마 26:41) 시험에 들지 않게 깨어 기도하라 마음에는 원이로되 육신이 약하도다 하시고

주님은 십자가를 짊어지고 대속의 길을 걷기 전 겟세마네에 올라가 기도하신다.
세 번씩이나 반복하여 같은 주제로 기도하시면서 제자들에게 함께 깨어 기도해 줄 것을 부탁하신다.
그러나 제자들은 세 번 다 자고 있었다.
41절은 처음 기도하신 후 세 제자에게 하신 말씀이다.
그런데 우리는 이 말씀을 자주 오해하는 것 같다.
본문의 강조점을 놓치고 있다.
우리들은 꼭 할 일들을 때로 하지 않으면서 우리들의 육신이 약하기 때문이라고 말한다.
실제적으로 육신이 약함을 예수님도 인정하셨다.
더 읽기 →

0

멀찍이 따라 갈 때(마 26:57-75)

Posted by:

(마 26:57) 예수를 잡은 자들이 그를 끌고 대제사장 가야바에게로 가니 거기 서기관과 장로들이 모여 있더라
(마 26:58) 베드로가 멀찍이 예수를 따라 대제사장의 집 뜰에까지 가서 그 결말을 보려고 안에 들어가 하인들과 함께 앉아 있더라
(마 26:59) 대제사장들과 온 공회가 예수를 죽이려고 그를 칠 거짓 증거를 찾으매
(마 26:60) 거짓 증인이 많이 왔으나 얻지 못하더니 후에 두 사람이 와서
(마 26:61) 이르되 이 사람의 말이 내가 하나님의 성전을 헐고 사흘 동안에 지을 수 있다 하더라 ...

더 읽기 →
0
Page 1 of 74 12345...»